‘야경꾼일지’ 오늘(4일) 첫방, 서예지의 ‘단아한 대본샷’ 눈길
[연예팀] ‘야경꾼일지’ 배우들이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8월4일 드라마 제작사 측은 MBC 새 월화드라마 ‘야경꾼 일지’(극본 유동윤 방지영, 연출 이주환)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애정과 애교가 넘치는 사진들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중 배우 서예지는 고운 색감의 한복을 입은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유의 단아한 외모와 극중 ‘현모양처’ 여인상과 어울리는 미소로 대본을 들고 있다.

올 여름 조선시대 퇴마사 ‘야경꾼’이라는 독특한 소재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공략할 ‘야경꾼일지’는 제작 초기부터 정일우 고성희 정윤호 서예지 등 배우들의 캐스팅이 화제가 된 바 있다.

또한 ‘야경꾼일지’의 제작사 측은 “드디어 ‘야경꾼 일지’가 첫 방송 된다. 날씨의 악조건 속에서도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함께 힘을 모아 색다르고 재미있는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으니 따뜻한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야경꾼 일지’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부정하는 자와 이용하려는 자, 그리고 귀신을 물리치려는 자 이 세 개의 세력 사이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경쾌한 감각으로 그려낼 드라마로 오늘(4일) 오후 10시 첫 전파를 탄다. (사진제공: 래몽래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인터뷰] ‘명량’ 최민식, 어떤 영웅
▶ JYJ, 3년만의 완전체 “멤버 다 함께 할 수 있어 힘이 난다”
▶ [인터뷰] 핫펠트 예은, 익숙한 이름의 낯선 소리
▶ 윤보미 시구, 모두가 깜짝 놀란 완벽 시구···야구팬들 ‘환호’

▶ [인터뷰] ‘알앤비 뮤지션’ 태완, 그 이름값에 대한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