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아시아나그룹이 한일관계 경색국면에서도 민간차원의 양국간 우호증진과 교류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금호아시아나는 지난 3월 일본에서 열린 `제7회 금호아시아나배 일본지역 한국어말하기대회`에서 입상한 일본 고교생 11명을 한국에 초청, 한국문화탐방 기회를 제공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방문한 일본 청소년들은 7월 29일부터 8월 2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아시아나항공 본사와 경희대학교를 방문하고 청와대, 경복궁, 한국민속촌, 남이섬 등 국내 주요 명소를 돌아보며 한국 문화를 직접 체험할 예정입니다.



이밖에도 금호아시아나는 이 대회 최우수상 수상자 3명에 대해 3주간의 어학연수도 지원할 계획입니다.

`제7회 금호아시아나배 일본지역 한국어말하기대회`는 지난 2008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7회째를 맞았으며, 이번 7회 대회에는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구마모토 등 일본 전역에서 총 476명이 참가했습니다.

서재환 그룹 전략경영실 사장은 30일 이들과 오찬자리를 함께하며 격려하는 한편, "지속적으로 대회를 개최하여 한일 청소년들의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 상호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영우기자 ywpark@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매직아이’ 이효리, 홍진경의 “너 남편 외모 안봤잖아” 는 소리에 “나 봤어요!!” 버럭
ㆍ`트라이앵글` 지연, 임시완 죽음에 눈물 "이제야 오해 풀었는데…"
ㆍ먹기만 했는데 한 달 만에 4인치 감소, 기적의 다이어트 법!!
ㆍ주걸륜, 14살 연하 한국계 모델 쿤링과 `결혼 임박`…누구?
ㆍ제조업 체감경기 11개월만에 최악‥내수부진 여전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