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악수술, 외모변신보다 안전과 교정에 집중해라

[라이프팀] 턱관절 질환을 치료하고 교정하는 데 가장 큰 목적이 있는 양악수술이 최근에는 외모의 변신에만 초점이 맞추어지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심지어 양악수술이 성형수술의 한 가지인 것으로 알고 있는 경우도 적지 않다. 이 같은 현상은 TV프로그램 등을 통해 양악수술을 외모의 변화에 중점을 두고 있기 때문이기도 하다.

양악수술은 다른 방법으로 턱관절 질환을 치료할 수 없을 때 가장 마지막으로 선택될 수 있는 방법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양악수술이 꼭 필요한 경우는 턱뼈가 앞으로 튀어나온 돌출입, 얼굴의 좌우가 대칭이 되지 않는 안면비대칭, 부정교합인 주걱턱, 무턱 등이다. 돌출입의 경우라도 턱뼈는 정상이고 치아만 앞으로 튀어나온 경우라면 ‘발치후교정’으로 치료가 가능하고 주걱턱이라도 아래턱만 발달된 정상교합이라면 아래턱만 교정하는 하악수술로 얼마든지 치료가 가능하다.

양악수술은 왜 가장 나중에 선택해야 하는 수술일까? 그것은 일반적인 성형수술 등과 다르게 전신마취를 하는 등의 큰 수술이며 완쾌되기 까지 시간도 적지 않게 필요하며 환자의 인내가 필요한 수술이기 때문이다.

양악수술은 각종 혈관과 신경이 지나가는 얼굴의 뼈를 잘라내는 수술인 만큼 수술 후유증 등 부작용에 주의해야 한다. 양악수술의 부작용으로는 신경 손상의 위험이 있으며 수술 후 부정교합이나 저작기능 장애가 발생할 수도 있다. 또한 양악수술은 수술후에 치아교정을 받아야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양악수술은 턱에 이상이 있는 경우에 받는 수술임에도 불구하고 미용을 목적으로 시술을 받으려는 것은 잘못된 판단일 수 있으므로 자제하는 것이 좋다. 꼭 시술을 받으려는 환자라 하더라도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을 통해 수술방법과 수술후 관리 등에 대해서 충분한 상담을 받는 것이 좋다. 양악수술은 어디까지나 외모변신보다 안전과 교정에 더욱 중점을 두어야 하는 것이다.

최근 양악수술에 걸리는 시간은 수술방법과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다르지만 대략 1시간에서 길게는 7시간까지 이어지는 경우도 있다. 시술방법도 많이 발전하여 악간고정을 하지 않는 '노타이양악수술', 악간을 묶지 않아 턱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는 '무고정 양악수술', 말하고 음식을 섭취하는 일상생활이 가능한 '셀프타이 양악수술', 안전성이 크게 강화된 '수직골절단술(IVRO) 양악수술' 등이 시술되고 있다.

특히 수직골절단술(IVRO) 양악수술의 경우 마비, 감각이상 등 신경손상의 위험이 없으며 짧은 수술시간으로 인해 수술후 부기나 출혈이 거의 없는 방식의 양악수술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수술시 아래턱뼈의 뒷부분을 수직으로 자른 후 고정하지 않는 방법을로 아래턱으로 들어오는 곳의 뒷부분을 수술하기 때문에 신경손상 즉 마비나 감각이상이 발생하지 않는다. 수술시간도 기존의 방식보다 짧기 때문에 이로 인한 부기나 출혈이 없어 무수혈양악수술이 가능하다. 출혈량 또한 줄어들어 일반 양악수술의 1/4정도에 불과하다.

수직골 절단 방식의 양악수술이 필요한 경우는 마비 또는 감각이상 등 신경손상에 대한 걱정으로 양악수술을 결정하지 못하는 경우, 출혈 및 수술 후 부기 때문에 걱정이 많은 경우, 주걱턱이 심하거나 악관절 장애를 동반하고 있는 경우 등이다. 신경손상 등 부작용에 대한 부분이 기존의 '시상분할골 절단술(SSRO)'의 수술방식보다 10배정도 위험률이 적어 안전하다고 한다.

에버엠치과 윤규식 대표원장은 "양악수술은 고도의 의료기술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신뢰할 수 있는 전문병원의 숙련된 전문의의 손길이 필요합니다. 환자는 예측시술을 통해 서로가 원하는 방향을 이야기하고, 수술 전 사전 점검 또한 철저히 해야 부작용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라고 설명한다.

윤 원장은 또 "안전한 양악수술을 받기 위해서는 풍부한 시술경험을 가진 전문의, 최신의 장비가 준비된 전문병원에서 충분한 상담을 받아야 합니다. 마취과 의사가 상시 대기해야하는 것은 물론 정전 등 비상사태시에도 응급조치가 가능한 전문병원을 찾아야 안전한 양악수술을 받을 수 있습니다"라고 조언을 건넨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임병장 현장검증, 차분히 재연해…조준사격 ‘일부 시인’
▶ 브라질 미네이랑의 비극, 64년 만에 재현 ‘믿을 수 없는 참패’
▶아파트 화장실 흡연, 5분 만에 위-아래 세대로 퍼져 ‘피해심각’
▶ 네이마르 부상 입힌 수니가, 브라질 마피아 “목에 상금 걸겠다”
▶ 근로장려금 대상 확대, 자영업자 해당-전문직 제외 ‘신청대상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