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은 동양미래대와 산학협력을 맺고 ‘신세계 유통 전문가 과정’을 개설한다고 9일 밝혔다.

올 하반기 현장실습과 소매업 경영 수업을 시범과목으로 진행한 뒤 내년부터 매장관리론, 백화점 마케팅, 현장실습 등 3과목을 정규 과목으로 개설한다.

백화점 측은 내년부터 과목을 모두 이수하고 성적이 우수한 학생에게 입사 시 가산점을 부여하는 등 혜택을 줄 계획이다.

이현동 기자 gr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