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FnC는 커스텀멜로우와 럭키 슈에뜨 한정판 티셔츠를 제공하는 ‘아이셔츠(I-Shirt: Inspiring Shirt)’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커스텀멜로우·럭키슈에뜨, 유통기한 적용한 '아이셔츠' 이벤트

이번 이벤트는 코오롱의 글로벌 아트전시 프로젝트인 '인스파이어링 저니(Inspiring Journey)'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패스트 패션 부작용이 논란이 되는 가운데 유통기한을 적용한 티셔츠를 생산해 패스트 패션의 새 가치를 부여, 영감을 주고자 하는 프로젝트란 설명이다.

이벤트 참여방법은 커스텀멜로우(www.customellow.com)와 럭키슈에뜨(www.luckychouette.com) 웹사이트에서 티셔츠 교환권을 내려받아 다음달 5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2관에서 열리는 ‘인스파이어링 저니(Inspiring Journey)’ 전시장에 방문하면 된다. 코오롱FnC는 각 브랜드 쿠폰소지자에게 선착순 500명씩, 총 1000명에게 패션유통기한 티셔츠를 증정할 계획이다.

패션유통기한이 적힌 특별한 아이셔츠 티셔츠는 유통기한인 8월10일까지 각 브랜드 매장에 가져가면 특정 상품을 70%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 역할을 한다. 반납된 티셔츠는 모두 코오롱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에코백으로 리폼, 코오롱사회봉사단과 기아대책을 통해 아이들에게 전달한다는 방침이다.


한경닷컴 오정민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