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블랙픽은 중국 유력 게임유통업체인 창유와 아시아판타지 MORPG `아스타`에 대한 퍼블리싱 계약을 맺고 오는 7월부터 중국 이용자들에게 본격 선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창유는 중국 내 막강한 인프라를 확보한 게임 유통업체로 폴리곤게임즈가 개발하고 NHN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및 중국 판권을 보유한 `아스타`에 대해 중국 배급과 운영을 총괄하게 됩니다.







NHN블랙픽은 한국 서비스를 통해 축적한 운영 노하우와 창유의 막강한 중국 내 인프라와 유저 네트워크를 적극 접목해 한국에 이어 중국에도 ‘아시아 판타지’라는 새로운 개념의 MMORPG를 전파한다는 계획입니다.



아스타는 중국 이용자들의 정서를 고려해 ‘천신기’(天神記)라는 이름으로 서비스 될 예정이며, 오는 7월 비공개테스트(Closed Beta Test: 이하 CBT)를 통해 첫 선을 보입니다.



현재 창유는 아스타 공식사이트를 비롯 이용자들과의 소통의 공간으로 활용할 포럼사이트까지 모두 오픈하고 중국 서비스를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친 상태입니다.



양사는 중국 이용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① CBT를 통해 이용자 성향 분석,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지속적인 현지화 작업을 진행하고 ② 아스타의 핵심 콘텐츠인 RvR (Realm vs. Realm: 지역간 대전)을 기반으로 한 수준 높은 RPG 요소들을 게임 전반부에 배치, 아스타의 매력을 충분히 경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또한 중국 이용자들의 빠른 콘텐츠 소비력을 감안해 오픈 초기에 제공하는 콘텐츠 양도 방대하게 준비했습니다.


신선미기자 ss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태연 백현 열애, 디스패치보다 먼저 눈치챈 팬의 성지글…‘갸힝 사건’ 무슨 뜻?
ㆍ박지윤 과거, "뚱뚱해 버스서 못내렸다?" 어느 정도 였길래..
ㆍ먹기만 했는데 한 달 만에 4인치 감소, 기적의 다이어트 법!!
ㆍ공효진 교통사고 "팔 골절 수술 불가피"··정차중 2차 추돌 `꽝`
ㆍ물 건너간 균형재정‥증세논란 불가피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