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승룡 배수지가 영화 `도리화가`(이종필 감독, (주)영화사담담 제작)로 호흡을 맞춘다.







이 작품은 실제 인물이었던 조선 고종 시대 판소리 대가 신재효와 조선 최초 여류 명창 진채선의 이야기를 그린 사극. 영화의 제목이기도 한 도리화가는 신재효가 진채선의 아름다움을 복숭아 꽃, 자두 꽃이 핀 봄 경치에 빚대어 지은 단가의 제목이기도 하다.



류승룡은 판소리 학당 동리정사를 세우고 진채선을 키워내는 판소리 대가 신재효 역할을, 가난한 집안 사정으로 기생집에 맡겨진 후 남자들만 판소리를 할 수 있었던 시대적 편견을 깨고 조선 최초의 여류 명창으로 성장하는 진채선 역에는 배수지가 낙점됐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류승룡 배수지 대박이네" "류승룡 배수지 어떤 조합일지 궁금하다" "류승룡 배수지 사제지간이라니 대박" "류승룡 배수지 우와 벌써부터 기대되네" "류승룡 배수지 이 조합 좋은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주)영화사담담)



한국경제TV 김지원 기자

news@bluenews.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추수현 vs 이채영 vs 이태임 vs 유인영, 같은 디자인 수영복으로 `몸매 과시`
ㆍ박상은 운전기사 내부고발 이유는 "해도해도 너무해서"…어땠길래?
ㆍ먹기만 했는데 한 달 만에 4인치 감소, 기적의 다이어트 법!!
ㆍ최진실 조성민 궁합 "그런 감정 가지면 안돼" 결혼하면 둘 다 죽을 사주…뭐랬길래?
ㆍ5만원권 환수율 반토막‥지하경제 확산 우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