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주원이 KBS2 드라마 `노다메 칸타빌레`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주원은 `노다메 칸타빌레`에서 천재 음악가 역으로 캐스팅됐다. `노다메 칸타빌레`는 일본의 동명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주원은 한국판 치아키 선배로 출연한다.



주원 소속사 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9일 "천재적 재능을 가진 음악가를 연기해야되는 만큼 많은 준비가 필요하다. 워낙 유명한 일본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작품의 주연을 맡아 영광이지만 부담도 크다"고 전했다. 현재 영화 `패션왕` 촬영에 한창인 주원은 올해 하반기부터 `노다메 칸타빌레` 촬영에 들어가게 된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주원 `노다메 칸타빌레` 치아키 선배 확정 뭔가 어울리는데?" "주원 `노다메 칸타빌레` 치아키 선배 확정 우와 빨리 보고 싶네" "주원 `노다메 칸타빌레` 치아키 선배 확정 잘 어울릴 것 같다" "주원 `노다메 칸타빌레` 치아키 선배 확정 이거 진짜 재미있게 봤는데 드디어 한국 드라마로!" "주원 `노다메 칸타빌레` 치아키 선배 확정 기대만발"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주원의 상대 역인 노다메로 심은경이 출연 제의를 받은 상태다.



한국경제TV 김지원 기자

news@bluenews.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손석희 `언딘` 정조준?··의도적 구조 지연 의혹 `일파만파`
ㆍ이상호 기자 오열, 생중계 중 눈물 보여‥"시청자도 함께 울었다"
ㆍ먹기만 했는데 한 달 만에 4인치 감소, 기적의 다이어트 법!!
ㆍJTBC 손석희, 언딘 관련 의혹 제기‥"의도적으로 구조를 지연했다" 파장
ㆍ북한,백령도·연평도 인근 NLL 사격훈련 시작··軍 전투기 긴급 출격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