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희애가 남편 이찬진과의 만남과 결혼 생활에 대해 솔직하게 밝혀 눈길을 모으고 있다.





3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김희애는 남편 이찬진을 언급하며 “뭐 하는 사람인지 지금도 잘 모르겠다”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날 힐링캠프에서 김희애는 "결혼 생활이라는 게 행복하지만은 않다. 힘든 부분도 많다"며 "그런 면에서 저는 심리적으로 안정이 돼서 얻는 것도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김희애는 남편 이찬진을 언급하며 “형부와 선후배 사이라 소개 받았는데 저는 애들 아빠가 뭐 하는 사람인지 모르고 지금도 잘 모르겠다"고 말해 MC들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김희애는 "이찬진 소개 받고 3개월 만에 결혼했다. 우연히 스포츠 신문에서 알아서 기사를 냈다"며 "그러고 나서 상견례 했다. 시댁 어른들은 여행 중이셨는데 갑자기 오셨다"고 덧붙였다.



김희애 이찬진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힐링캠프 김희애, 남편 이찬진 재미있다” “힐링캠프 김희애 이찬진 그래도 잘 살고 있으니 저런 말 하겠지” “힐링캠프 김희애 남편 복이 정말 많은 사람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희애 남편 이찬진은 소프트웨어 개발자이가 벤처 기업인으로서 1989년 한글 워드프로세서 아래아 한글을 개발했다. (사진=SBS ‘힐링캠프’ 장면 캡처)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정양 최근사진, 남편 누구길래 `내가 아는 정양 맞아?` 섹시한 모습 벗고 청순미 `눈길`
ㆍ`별그대` 신혼집, 일산 단독주택거리 조형기 집?..`한국의 비버리힐즈`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아카데미 렛잇고 `이디나 멘젤` 긴장했나? 음이탈 첫 무대 `불안`
ㆍ2월 소비자물가 1.0%↑‥넉달만에 `최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