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남녀’ 송지효 최진혁, 대본 삼매경 포착 ‘열정적이야’

[김예나 기자] ‘응급남녀’ 배우 송지효 최진혁 대본 삼매경 모습이 포착됐다.

3월1일 tvN 드라마 ‘응급남녀’(극본 최윤정, 연출 김철규) 제작진 측은 촬영장 곳곳에서 대본 삼매경에 빠져 연습 중인 송지효 최진혁 촬영장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사진 속 송지효 최진혁은 각자 어디에 있든지 대본 연습에 열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두 사람이 함께 있을 때는 호흡을 맞춰보면서 대사뿐만 아니라 동작 하나하나까지도 확인하는 열정이 전해졌다.

이에 ‘응급남녀’ 제작진 측은 “의학 드라마 특성상 배우들이 어려운 의학 용어 같은 대사를 소화해 내야하기 때문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드라마가 중반부로 넘어가면서 힘들만도 하지만 배우들이 의욕적인 모습으로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진희(송지효)와 창민(최진혁)의 두 번째 로맨스를 예고하고 있는 tvN 드라마 ‘응급남녀’ 11화는 오늘(1일) 오후 8시4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CJ E&M)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시라소니 뜻, 날렵한 포유류 ‘김현중과 잘 어울려’

▶ 정용화, ‘우결’ 전부인 서현 언급 “친하게 지내고 있다”
▶‘황금무지개’ 정일우, 완벽+탄탄 복근 노출 ‘눈이 호강해’
▶‘수상한 그녀’ 오키나와 국제 영화제 초청, 해외서도 뜨거운 반응
▶ [포토] 엠파이어, 스타일난다 모델들와 멋진 포즈~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