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그대’ 전지현 종영소감 공개되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27일 종영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극본 박지은, 연출 장태유)에서 천송이 역을 맡아 큰 인기를 얻은 배우 전지현이 종영소감을 밝혔다.



14년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한 전지현은 “드라마는 오랜만의 작업이라 기대와 우려가 컸지만 ‘별그대’가 상상 이상으로 시청자들의 가슴 벅찬 사랑을 받으면서 큰 성과를 거두게 되어 행복했다”고 밝혔다.



이어 전지현은 “천송이로 5개월을 살면서 시청자들과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었다는 점이 배우로서 가장 큰 보람이고 기쁨이었다고 생각한다”며 “제작진과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전지현은 “‘별그대’와 천도커플이 여러분들 마음 속에 오랫동안 남길 바란다”고 덧붙여 마지막회를 시청한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전지현 종영소감에 네티즌들은 "전지현 종영소감, 나도 아쉽다", "전지현 종영소감, 우리도 즐겁게 해줘서 좋았다", "전지현 종영소감, 별에서 온 그대 최고", "전지현 종영소감, 우리가 더 아쉬운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매 회 화제를 몰고 다녔던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는 2월 27일 21회 방송을 끝으로 종영됐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중국 부호 장웨이와 결별한 함소원 나이 알고보니 깜짝! `장웨이보다 누나였어?`
ㆍ`마지막 집세입니다`…생활고 못 이긴 세모녀 자살 소식 `가슴이 먹먹해`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별그대 결말 시간여행자의 아내 표절 논란. 웜홀 의미는 `닥터후`와 더 유사
ㆍ2월 무역수지 9.3억달러 흑자‥25개월 연속 흑자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