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법칙` 이영아가 근육질 몸매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정글의법칙 in 보르네오’에서는 병만족과 최강자족이 처음으로 만나 인사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강자족 전혜빈은 “헝거게임이라는 것 자체가 서로가 서로를 처치하거나 살아 남는 거다”고 엄포를 놨다.



이에 병만족 이영아는 “여자 대 여자가 왔다. 나도 살아야 한다”고 남다른 각오를 드러냈다. 여기서 이영아는 가녀린 몸 속 감춰진 고탄력 근육질을 드러내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에 온유는 "형 같다. 형"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원희는 "그 전에 여전사가 전혜빈 씨였다면 그에 못지않은 새로운 캐릭터가 이제 이영아 씨가 아닐까한다"고 말했다.



`정글의 법칙 이영아`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영아 신여전사 등극, 몸매 탄탄하니 보기 좋다" "정글의 법칙 이영아, 가녀리지만 잔 근육이..놀라워""이영아, 운동 열심히 하는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중국 부호 장웨이와 결별한 함소원 나이 알고보니 깜짝! `장웨이보다 누나였어?`
ㆍ`마지막 집세입니다`…생활고 못 이긴 세모녀 자살 소식 `가슴이 먹먹해`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별그대 결말 시간여행자의 아내 표절 논란. 웜홀 의미는 `닥터후`와 더 유사
ㆍ현오석 "경기 회복세 전업종으로 확산중"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