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멤버 써니가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 딸 추사랑 앓이 중임을 밝혔다.







써니는 지난달 27일 자신의 트위터에 `사랑아... 하악하악!`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지난달 28일에는 `사랑아 이 언니가 아니 이 이모가 너 HD 고화질로 보려고 천원을 또 냈어요. 넌 오늘도 잘 먹는구나 부스스한 머리도 예쁘다. 사랑아 어쩜 넌 이름까지 사랑이니. 이모들 숙소에 놀러올래? 치킨 사줄게`라는 장문의 글로 추사랑 앓이를 표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써니 추사랑앓이, 나도 공감간다" "써니 추사랑앓이, 써니 마음 백번 이해해" "써니 추사랑앓이, 우리 사랑짱 보고 싶다" "써니 추사랑앓이, 사랑이 정말 귀엽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추사랑은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과 함께 출연 중이다. 귀여운 얼굴과 사랑스러운 애교로 사랑받고 있다.(사진=써니 트위터)



한국경제TV 김지은 기자

kelly@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중국 부호 장웨이와 결별한 함소원 나이 알고보니 깜짝! `장웨이보다 누나였어?`
ㆍ`마지막 집세입니다`…생활고 못 이긴 세모녀 자살 소식 `가슴이 먹먹해`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별그대 결말 시간여행자의 아내 표절 논란. 웜홀 의미는 `닥터후`와 더 유사
ㆍ현오석 "경기 회복세 전업종으로 확산중"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