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유비가 `인기가요`에서 선보인 립싱크 무대에 대해 해명했다.



이유비는 지난 2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은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 OST `렛 잇 고(Let it Go)`를 열창했다.



그러나 방송 직후 네티즌들이 "이유비가 `인기가요`에서 립싱크를 했다. 생방송 중 이유비 입 모양과 노래가 맞지 않았다"고 지적해 이유비는 립싱크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대해 이유비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3일 "이유비가 전문 가수가 아닌 배우이다 보니 시청자들에게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AR을 사용하게 됐다"고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이유비 해명’에 대해 네티즌들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다. 네티즌들은 "이유비 해명, 누가 보면 이유비 가수인 줄 알겠네(bett****)", "이유비 해명, 가수들도 라이브 안되는애들 많은데..립싱크 했다고 이렇게 욕먹나~~(hera****)" 라며 립싱크 논란에 대해 별 일 아니라는 입장이 있는가 하면 "이유비 해명, 배우 면 립싱크 해도 된다는 말?(vlrl****)"이라며 잘못을 지적하는 의견을 내비치기도 했다.


김영범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새론 해명 "문제 될 행동 안했다" 무슨 논란 있었기에.. `사진 확인해 보니`
ㆍ농협 인터넷뱅킹 지연...고객접속 폭주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이석기 사건` 공판 결과는?··검찰, `내란음모` 징역 20년형 구형
ㆍ"신흥국 위기 장기화‥중국이 가장 큰 변수"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