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수상한 그녀`가 400만 관객을 돌파해 화제다.



20살 처녀로 돌아간 할머니의 전성기를 담은 영화 `수상한 그녀`가 개봉 13일 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3일 `수상한 그녀` 공식 트위터에는 "`수상한 그녀` 400만 관객 돌파! 역대 설 연휴 기간을 통틀어 일일 최다 관객 신기록을 달성한 `수상한 그녀`"라는 글과 함께 "오늘(3일), 개봉 13일 만에 천만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의 기록을 깨며 400만 관객을 동원했다"라는 글이 게재됐다.



`수상한 그녀`는 아역배우 출신 심은경과 나문희 주연으로 스무살 꽃처녀의 몸으로 돌아간 할매가 난생 처음 누리게 된 전성기를 그린 휴먼 코미디로 많은 관객들에게 웃음과 눈물을 자아내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수상한 그녀 공식 트위터에는 "`수상한 그녀` 400만 관객 돌파, 400만 돌파 기념으로 깜짝 이벤트가 있을 예정"이란 글을 게재하며 큰 관심과 사랑을 준 관객들에게 깜짝 이벤트를 예고해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수상한 그녀 400만 관객 돌파를 접한 누리꾼들은 "수상한 그녀 400만 돌파, 대박이네", "수상한 그녀 400만 돌파, 설 연휴에 나도 보고 왔는데 재밌긴 하더라", "수상한 그녀 400만 돌파, 심은경 할매 연기 진짜 잘 하던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수상한 그녀`는 지난 22일 개봉했으며 영화 `도가니`, `마이 파더`를 연출한 황동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사진= 영화 `수상한 그녀`)


현진화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새론 해명 "문제 될 행동 안했다" 무슨 논란 있었기에.. `사진 확인해 보니`
ㆍ농협 인터넷뱅킹 지연...고객접속 폭주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이석기 사건` 공판 결과는?··검찰, `내란음모` 징역 20년형 구형
ㆍ"신흥국 위기 장기화‥중국이 가장 큰 변수"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