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나드 박이 `레이틀리`(Lately)를 열창했다.







2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3`(이하 `K팝스타3`)에서는 캐스팅 오디션에 이어 JYP·YG·안테나 뮤직의 미니배틀 모습이 전파를 탓다.



이날 YG엔터테인먼트에서 진행된 배틀 오디션 평가전에서 JYP엔터테인먼트의 버나드 박은 YG엔터테인먼트의 짜리몽땅, 안테나뮤직의 홍정희와 함께 오디션을 치렀다.



버나드 박은 스티비 원더의 `레이틀리(Lately)`를 특유의 울림이 돋보이는 목소리로 열창했다. 이에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유희열은 "`공명 버나드 선생`이라고 불러야 겠다"며 "버나드는 믹싱 엔지니어 입장에서는 정말 신나는 가수다. 비유하자면 수억원대 명품 악기를 가지고 태어난 것"이라고 극찬했다.



박진영은 "턱에 힘을 안주는 것과 복식호흡을 연습했는데 오늘은 둘 다 보여줘서 고맙다"며 "지금처럼 한다면 최고의 무대가 될 것"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버나드박 lately 대박이다" "버나드박 lately 우승감인듯" "버나드박 lately 무대 앞으로도 기대된다" "버나드박 lately 최고" "버나드박 lately 정말 좋다" "버나드박 lately 응원할게요` "버나드박 lately 타고난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SBS `K팝스타3`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김지원 기자

blu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새론 해명 "문제 될 행동 안했다" 무슨 논란 있었기에.. `사진 확인해 보니`
ㆍ농협 인터넷뱅킹 지연...고객접속 폭주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이석기 사건` 공판 결과는?··검찰, `내란음모` 징역 20년형 구형
ㆍ정보유출 카드3사, 17일부터 3개월 영업정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