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평론가 허지웅

영화평론가 허지웅

영화평론가 허지웅

영화평론가 허지웅이 2일 오전 사망한 미국 영화배우 필립 세이모어 호프만에 대한 추모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허지웅은 3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좋아하는 영화들의 목록 가운데 적지 않은 작품에서 얼굴이고 영혼이었던 배우”라며 “황망한 퇴장에 오전 내내 일이 손에 잡히지 않는다”는 글을 게재해 안타까운 심경을 표현했다.

이어 그는 “시간 되는대로 ‘카포티’, ‘부기나이트’, ‘찰리윌슨의 전쟁’, ‘매그놀리아’를 몰아본 뒤 ‘마스터’와 ‘다우트’를 마지막으로 내 방식의 추모를”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는 허지웅이 필립 세이모어 호프만이 출연했던 작품들을 돌아봄으로써 그를 향한 애도의 뜻을 전하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허지웅은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 ‘마녀사냥’ 등에 출연하면서 활발한 방송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허지웅 트위터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