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커플` 개리와 송지효의 궁합이 화제인 가운데 개리가 송지효를 위해 카메오로 나서 눈길을 끈다.







tvN 드라마 `응급남녀` 제작진에 따르면 개리는 8일 방송분에서 카메오로 출연한다. 설 연휴 전 비밀리에 녹화를 마친 개리는 늦은 시간까지 진행된 촬영에도 불구하고 기꺼이 송지효를 응원했다.



촬영장에서 개리는 "송지효를 월요일에만 만났는데 `응급남녀`에 함께 촬영하게 돼 즐거웠다. `응급남녀`가 대박이 났으면 좋겠다"며 카메오 소감을 전했다. 송지효 역시 `응급남녀`를 위해 지원사격 해준 개리에게 고마움을 표시하며 분위기를 훈훈하게 이어나갔다는 후문이다.



윤현기 PD는 "송지효와의 각별한 인연으로 개리가 흔쾌히 카메오에 응해줬다. 특유의 재치와 웃음이 묻어나는 연기를 펼쳐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빠뜨렸다. 유쾌한 로코 `응급남녀`의 재미 중 하나는 카메오다. 앞으로도 강렬한 카메오들이 작품의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밝혔다.(사진=CJ E&M)



한국경제TV 최민지 기자

mi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새론 해명 "문제 될 행동 안했다" 무슨 논란 있었기에.. `사진 확인해 보니`
ㆍ농협 인터넷뱅킹 지연...고객접속 폭주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이석기 사건` 공판 결과는?··검찰, `내란음모` 징역 20년형 구형
ㆍ정보유출 카드3사, 17일부터 3개월 영업정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