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진혁이 한파 속에서 겨울 비를 맞으며 열연하고 있는 모습이 화제다.









15일 tvN 드라마 `응급남녀` 측은 최진혁의 촬영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속 최진혁은 우산도 없이 비를 고스란히 맞고 있다. 이 장면을 촬영하기 위해 최진혁은 영하5도가 넘는 새벽 길거리에서 살수차에서 뿌려지는 비를 5시간도 넘게 맞았다.



극중 오창민(최진혁)은 의사 집안에서 태어나 한때 의사를 꿈꾸었지만, 오진희(송지효)와 결혼함과 동시에 단란한 가정을 위해 의사 대신 제약회사 영업사원을 선택했다. 해당 장면은 창민이 제약회사 영업사원으로 일하며 겪는 애환을 그린 신(scene)으로, 비를 맞고 있는 창민의 표정에 좌절과 비참함이 담겨있다.



`응급남녀`를 담당하고 있는 윤현기PD는 "당시 촬영 날은 가만히 서있기도 힘들만큼 추운 새벽이었다. 최진혁은 살수차에서 뿌려지는 비를 5시간 넘게 맞으며 촬영에 임했다. 어느 때보다 추웠던 날이지만 최진혁의 열연에 현장 분위기는 뜨거울 수밖에 없었다"고 전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응급남녀` 최진혁 멋있다" "`응급남녀` 최진혁 송지효 커플 얼른 보고싶다" "`응급남녀` 최진혁 송지효 기대된다" "`응급남녀` 최진혁 비 맞는 모습도 훈훈하다" "`응급남녀` 최진혁 본방사수 할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지효-최진혁의 아슬아슬한 로맨스를 그린 tvN `응급남녀`는 24일 오후 8시40분 첫 방송된다.(사진=tvN)



한국경제TV 김지원 기자

blu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에이미 집안 사정이 변했다?‥왜 검사에게 1억원을 빌려야 했나
ㆍ심이영 속도위반 결혼, 임신 15주차‥`수상한 가정부`당시 임신 중이었다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별그대 전지현 고백` 천송이 문자 보내고 안절부절.. 네티즌 `완전 공감`
ㆍ수도권 규제·공공발주 개선 시급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