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새 점포, 서울 방이동에 카페형 치킨호프점 개점

프랜차이즈업체인 BHC(대표 박현종)가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 카페형 ‘비어존’ 매장을 지난 10일 선보였다. 이로써 BHC는 기존 골목상권의 배달형 매장, 동네상권의 치킨호프점인 비어존, 오피스상권의 카페형 비어존 등 다양한 사업 모델을 갖추게 됐다.

박현종 BHC 대표는 “이 매장에서는 새우깐풍치킨, 고구마 연어샐러드, 낙지볶음 소면 등 다양한 메뉴를 판매하기 때문에 점심시간에도 상당한 고객들이 점포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일반적으로 치킨호프집은 저녁 시간대에 매출이 쏠려 있다는 게 특징이다.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롯데그룹이 짓는 ‘제2 롯데월드’ 복합타운이 완성되면 복합타운 방문객까지 가세, 방이동 먹자골목 상권은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박 대표는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