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영, 서인국 향한 섭섭함 토로 “‘남격’ 당시 눈길 한번 안 주더라”

[연예팀] 박은영이 서인국을 향한 서운함을 토로했다.

11월13일 방송된 KBS2 ‘맘마미아’에서는 ‘성인이 된 내 딸과 같이 살고 싶다 vs 따로 살고 싶다’란 주제로 10쌍의 모녀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특별MC로 가수 서인국이 함께한 가운데, 아나운서 박은영이 남자 보는 눈이 없을 것 같은 여자 1위에 등극해 눈길을 끌었다.

과거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 합창단을 통해 인연을 맺은 바 있는 두 사람. 이에 박은영은 서인국을 향해 “내가 남자 보는 눈이 있는지 없는지 잘 알 거다”라고 말하며 자신의 편에 서줄 것을 부탁했으나, 서인국은 “솔직하게 없어 보인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MC들은 박은영에게 “(서인국과) 썸싱이 있었냐”고 질문했고, 박은영은 “나한테 눈길 한 번 안 주더라”라고 밝히며 아쉬운 기색을 내비치기도 했다. (사진출처: KBS2 ‘맘마미아’ 방송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대마초 흡연' 송인화, 친언니와 함께 불구속 기소
▶ 고지용, 의사 허양임 씨와 상견례 후 9개월 만에 결혼
▶ '비밀' 주연배우 4인, 스태프 위해 필리핀 포상휴가 쏜다
▶ '집으로 가는 길'이 다룬 '장미정 사건', 대한민국이 외면한 실화
▶ [포토] 티파니 '어머, 이거 제가 한거 아니에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