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초등학생 손편지, 정성이 담긴 뮤비에 ‘콘서트 초대’

[김보희 기자] ‘가왕’ 조용필이 초등학생 4학년 아이들에게 손편지를 받은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조용필의 소속사에 따르면 조용필은 지난 6월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서 10년 만에 발표한 앨범의 수록곡 ‘바운스(Bounce)’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상을 보게 됐다.

해당 영상은 경기도 용인시 성복초등학교 4학년5반 학생들과 오용훈 선생님의 작품으로,‘바운스’ 가사에 맞춰 반 아이들이 직접 그린 그림들이 담겨있다. 특히 조용필은 아이들의 마음에 고마움을 느껴 반 아이들에게 19집 관련 티셔츠와 CD를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또 그이후 한 달 뒤, 조용필은 같은 반 학생들로부터 손편지를 받았다. 편지에는 “‘Bounce’ 노래는 너무 재미있고 힘이 솟아요. 앞으로 계속 이런 노래 만들어주세요”, “저희 가족 모두 조용필 아저씨 팬이에요. 조용필 아저씨가 준 옷으로 엄마, 아빠에게 자랑했어요”,“노래가 나오면 저절로 따라 부르고요. 안 부르면 아쉬워요. 계속 생각이 나요”라는 등의 내용이 담겨있다.

조용필 초등학생 손편지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조용필 초등학생 손편지 훈훈하다” “조용필 정말 시간이 지나도 아이들에게도 사랑받네. 이런 것이 진짜 가수지” “조용필 초등학생 손편지 멋지네” 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조용필은 아이들의 정성에 깊은 감명을 받아 오는 28일 열리는 수원 공연에 이들을 초대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출처: 유튜브 영상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이효리 신혼생활 근황 "내편이 생겨 든든하다"
▶ 法, 류시원 유죄판결 "아내 폭행·협박 모두 혐의 인정"
▶ 한혜진 근황, 영국 아닌 네덜란드? 네티즌들 궁금증 증폭
▶ [인터뷰] 조pd "블락비, 트라우마 있어도 응원할 것"
▶ [포토] '아기병사' 박형식, 이런 모습 처음이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