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이 신제주지점을 개점했습니다.

하나은행은 9일 제주시 노형동 연북로변에 제주도민과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 신제주지점을 개점하고 본격 업무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신제주지점은 외국인과 외국인 투자자 유치를 위해 외국인 고객 전담 팀장을 배치하는 등 특화 영업을 확대할 방침입니다.

이를 위해 하나은행은 카페와 같은 라운지 공간을 구성해 고객들의 세미나와 소모임 활동이 가능하도록 배려했습니다.

앞서 하나은행은 지난 6월 영국계 국제학교 노스런던컬리지잇스쿨 제주와 전략적 업무제휴를 맺고 교육과 문화 콘텐츠 부문의 교류활동과 각종 개인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또 중국인 고객을 위해 길림은행과 제휴를 맺고 고객이 중국 길림은행으로 송금시 수수료 인하와 중국내 수취인이 길림은행에 계좌가 없어도 신분 확인만으로 간편하게 송금할 수 있는 `길한통 서비스`도 시행하고 있습니다.

김종준 하나은행장은 행사에 참석해 "제주도는 외국 관광객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고 외국인 투자가 본격화되고 있다"며 "앞으로 제주도 지역주민과 외국인 고객들에게 더 나은 상품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 최고의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근형기자 lgh04@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모기가 무는 이유, "O형·임신 여성 잘 물린다" 기존 생각과 달라
ㆍ지드래곤 집착에 정형돈 "너 인기 맛 좀 보고 싶구나" 폭소~
ㆍ많이 먹어도 살 안찌는 비결!‥섭취량 2/3를 물로?
ㆍ오종혁, 완벽 근육 공개에 11살 소녀 토끼눈 됐네~
ㆍ박 대통령 "한ㆍ베트남 원전협력, 경협 새지평 열어"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