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도쿄가 2020년 올림픽 유치에 성공했다는 소식에 관련주가 일본 주식시장에서 급등하고 있습니다.



현지시간 9일 오전 9시9분 현재 가장 직접적인 수혜주로 거론되는 건설주가 일제히 5% 넘게 뛰고 있습니다.



다이세이건설이 14.51%, 오바야시 건설이 7.8% 넘게 오르고 있습니다.



경기장, 숙소 등의 건설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면 전반적인 건설경기도 살아날 것이란 긍정론이 관련주의 매력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올림픽 특수로 관광산업도 수혜를 입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에 도쿄돔 운영사인 요미우리 랜드는 8.26%, 디즈니랜드를 운영하고 있는 오리엔탈 랜드가 2% 넘게 뛰고 있습니다.


김민지기자 mj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모기가 무는 이유, "O형·임신 여성 잘 물린다" 기존 생각과 달라
ㆍ지드래곤 집착에 정형돈 "너 인기 맛 좀 보고 싶구나" 폭소~
ㆍ많이 먹어도 살 안찌는 비결!‥섭취량 2/3를 물로?
ㆍ오종혁, 완벽 근육 공개에 11살 소녀 토끼눈 됐네~
ㆍ박 대통령 "한ㆍ베트남 원전협력, 경협 새지평 열어"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