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1 (1)

r1 (1)



〈슈퍼스타K〉 출신의 싱어송라이터 로이킴이 생애 첫 전국투어를 개최한다.

‘봄봄봄’에 이어 최근 ‘러브러브러브’로 음원차트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로이킴은 6일 부산을 시작으로 13~14일 서울 , 19일 대전, 20일 대구로 이어지는 4개 도시 투어에 돌입한다.

로이킴은 최근 자신이 전곡을 작사 작곡한 첫 정규앨범 〈러브러브러브〉로 음원차트에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타이틀곡 ‘러브러브러브’는 7월 첫째 주 가온차트에서 온라인 다운로드 수 74만 4,954건로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

로이킴은 생애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최선을 다한 공연을 선보인다는 각오다. 로이킴은 “지금처럼 무대에서 노래하는 로이킴을 있게 해준 팬 분들을 직접 콘서트 현장에서 만나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최근 앨범 발표와 방송활동으로 바쁜 일정이지만 팬 분들을 직접 만나는 것이야말로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나를 바라보고 환호해주는 분들을 위해, 최선을 다해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으니 후회 없는 좋은 무대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공연에서는 정규앨범 수록곡과 함께 로이킴이 존경하는 고(故) 김광석, 고(故) 유재하의 노래를 선사한다. 또한 평소의 이미지에서 벗어난 깜짝 퍼포먼스를 펼칠 예정이다. 앨범 프로듀서로 참여한 정지찬이 공연에서도 음악감독을 맡는다. 정지찬을 주축으로 국내 최고의 세션 연주자들 참여해 완성도 높은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