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헌터 댄스가수 변신, 22일 정오 미니앨범 공개

[연예팀] 고교생 가수 케이헌터(본명 김남혁)가 발라드 가수에서 댄스 가수로 파격적인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22일 소속사측은 "첫 번째 미니앨범 '사랑배우기'의 타이틀곡이 댄스곡 '결혼하자'로 발라드곡으로 데뷔한 케이헌터가 180도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며 "케이헌터가 댄스 가수로의 변신을 위해 3개월간 안무를 맹연습을 했다"고 밝혔다.

22일 정오에 온라인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는 케이헌터의 첫 번째 미니앨범 '사랑배우기'는 타이틀곡 '결혼하자'를 포함해 일기예보, 러브홀릭을 거쳐 밴드 브릭으로 활동중인 강현민이 작곡한 '러블리 걸' 과 프로듀서팀 비타민이 작곡한 데뷔곡 '별이 될래요' 등 총 6트랙이 수록됐다.

소속사의 한 관계자는 "케이헌터의 첫 번째 미니앨범 '사랑배우기'는 발라드와 댄스 등 다양한 장르를 담았다"며 "고등학교 2학년 재학중인 케이헌터의 현실과 어울릴 수 있도록 사랑을 배워 가는 단계를 음악으로 표현하려 했다"고 앨범 제작의도를 전했다.

한편 케이헌터는 22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첫 번째 미니앨범 1집 '사랑배우기' 활동에 돌입한다. (사진제공: 자이언트헌터)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류시원 심경고백 "연예계 미련 없다, 내 딸을 위해서…"
▶ 수지 순심이 인증샷, 이효리 질투나겠네~ "꽤나 도도해"
▶ 선미 '24시간이 모자라' 뮤비 공개 풋풋한 선미의 반전매력
▶ [인터뷰] '감기' 수애 "외유내강 캐릭터, 나한테 없는 매력"
▶ [포토] 에프엑스 설리 '무심한 듯 섹시하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