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 무표정 이유 해명 "내 웃는 모습을 별로 안 좋아해"

[김보희 기자] 걸그룹 에프엑스 멤버 크리스탈의 무표정 이유를 해명했다.

8월2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진격의 패셔니스타'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에프엑스 멤버 크리스탈, 설리와 데프콘, 김경민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크리스탈은 평소 무표정 때문에 오해를 산 것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자신의 무표정에 대해 "내 자신이 웃는 모습을 별로 안좋아한다"라고 평소 표정이 뾰루뚱한 이유를 털어놨다.

이에 다른 MC들은 "웃는 모습이 예쁘기만 하다"고 칭찬했지만, MC 윤종신은 "나는 오히려 크리스탈이 무표정한게 좋다"며 크리스탈에게 웃지 말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크리스탈 무표정 이유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크리스탈 무표정 이유 보니 나름 콤플렉스였네" "웃는 모습을 보여줘~" "크리스탈 무표정 이유 아니에요. 웃는 모습 예뻐요"라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류시원 심경고백 "연예계 미련 없다, 내 딸을 위해서…"
▶ 수지 순심이 인증샷, 이효리 질투나겠네~ "꽤나 도도해"
▶ 선미 '24시간이 모자라' 뮤비 공개 풋풋한 선미의 반전매력
▶ [인터뷰] '감기' 수애 "외유내강 캐릭터, 나한테 없는 매력"
▶ [포토] 에프엑스 설리 '무심한 듯 섹시하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