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승훈, 11월9일 블록버스터급 콘서트 개최 출연진만 100여명 역대 최대 규모

[연예팀] 발라드 황제 신승훈이 올 11월 음악적 실험의 완결판을 집대성한 초대형 콘서트를 예고했다.

신승훈은 오는 11월9일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2013 THE 신승훈SHOW – GREAT WAVE'를 통해 1만 관객들과 뜨거운 연말을 보낼 예정이다.

지금까지 1700회 이상의 콘서트 개최는 물론 2004년부터 자신의 이름을 건 브랜드 콘서트 로 매년마다 전국투어 및 해외 공연의 매진 신화를 이어 온 신승훈은 올해만큼은 단 한번의 공연에 모든 것을 집중해 신승훈 음악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역대 최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공연에는 신승훈의 주옥 같은 히트곡은 물론 무엇보다 올 가을 발매 예정인 미니 앨범 시리즈 3 Waves of Unexpected Twist완결판이 될 세 번째 앨범의 새로운 수록곡들이 더해져 레전드 신승훈이 아닌 현재 진행형의 신승훈과 소통할 수 있는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신승훈은 정규 앨범 11집 발매에 앞서 총 3장의 미니 앨범 프로젝트를 기획해 그간 해보고 싶었던 다채로운 음악적 실험을 진행하겠다 밝힌 바 있다. 그 결과로 지난 2008년 첫 미니 앨범 과 2009년 두 번째 미니 앨범 이 발매되었으며 올 가을, 이 프로젝트의 파이널 앨범이 발매되며 또 한 번의 음악적 도약을 기대케 하고 있다.

여기에 신승훈 공연 퀄리티의 트레이드 마크이기도 한 대규모 오케스트라와 합창단, 최정상 사운드를 구현하는 신승훈 밴드까지 무대 출연진만 100여 명이 훌쩍 넘는 규모감을 자랑한다.

역대 최대의 규모와 최상의 무대를 선언한 이번 공연은 사전 제작기간만 7개월이 넘었으며 곡 하나하나마다 워낙 공을 들이는 신승훈 덕분에 제작진 사이에서는 '블록버스터급 콘서트'라는 하소연(?)이 나온다는 후문이다.

신승훈의 소속사 도로시 컴퍼니 측은 "신승훈의 음악적 행보는 물론 지금까지 콘서트 노하우가 모두 집약된 최대 쇼가 기획되고 있다. 신승훈 팬들을 넘어 공연을 즐기는 이들이라면 이번 무대를 절대 놓치지 말라"고 전했다.

올 연말 단 한 번의 공연을 위해 모든 것을 집중한 역대 최대 블록버스터 쇼는 오는 8월23일 티켓오픈을 진행하며 11월9일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 (사진제공: 도로시컴퍼니)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류시원 심경고백 "연예계 미련 없다, 내 딸을 위해서…"
▶ 수지 순심이 인증샷, 이효리 질투나겠네~ "꽤나 도도해"
▶ 선미 '24시간이 모자라' 뮤비 공개 풋풋한 선미의 반전매력
▶ [인터뷰] '감기' 수애 "외유내강 캐릭터, 나한테 없는 매력"
▶ [포토] 에프엑스 설리 '무심한 듯 섹시하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