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으로부터 세무조사 무마 청탁과 함께 3억원대 금품을 받은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전군표 전 국세청장이 3일 예정괸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포기 했습니다.





서울지검 특수 2부 관계자는 3일 "전 청장이 심문을 포기 했다"고 밝혔습니다.





전 전 청장의 변호인도 "(전 전 청장이) 검찰에 자수서를 대면서 `굳이 (심문을) 받을 필요가 있느냐?`고 생각했다"며 "다 인정하기 때문에 심문을 포기했다"고 말했습니다.





전 전 청장은 현재 체포 상태로 서울 구치소에 수감돼 있습니다.


지수희기자 shji6027@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미성년자 성폭행 감금` 차승원 아들 차노아, 왜?.."사귀던 사이?"
ㆍ`정글의 법칙`조여정,난리난 여배우 얼굴..전투모기떼?충격
ㆍ서울대생 “97.5%암기법” 알고보니…충격
ㆍ씨엘 수영장파티,굴욕없는 탄탄 몸매 섹시미 `폴폴`
ㆍ[뉴욕마감] Fed 자산매입 축소 연기 전망에 강보합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