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희선이 컵라면과 관련된 생방송 실수담을 전했다.









김희선은 23일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이하 `화신`)에서 "15년 전 생방송 도중 컵라면을 먹은 적이 있다. 노래 두 곡이면 보통 5~6분 정도 시간이 걸리는데 그 때 먹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김희선은 "그런데 생방송인 관계로 두 곡이 각각 1절씩만 나와 2~3분 만에 끝나버렸다. 대기실에서 라면을 먹으며 화면을 보고 있는데 남자 MC 혼자서 진행을 하고 있는게 아닌가. 예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김희선이 사라져 당황한 류시원은 혼자 진행을 하다 "김희선 씨 나와주세요"라고 말했고 이에 김희선은 "죄송합니다. 제가 좀 급한 일이 있어서"라고 말하며 뛰어 들어온 것. 앞서 김희선은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도 이 같은 사실을 이야기 한 바 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김희선 컵라면 실수담 진짜 대박인 듯" "김희선 컵라면 실수담 이런 일도 있었나?" "김희선 컵라면 실수담 그래도 생방송 중에 컵라면은..." "김희선 컵라면 실수담 15년 전이라니 대박" "김희선 컵라면 실수담 여전히 예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화신`에 출연한 가수 아이유는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은혁과 찍은 사진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것에 대해 해명했다.(사진=SBS `화신`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최민지 기자

mi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8년전` 클라라, 현빈과 이런사이? "못 알아 볼 뻔"
ㆍ한국 엄마의 패기, 엄마 시리즈 中 역대 최강!
ㆍ이정수 결혼, 10월 `품절 예정`...예비신부는 누구?
ㆍ김종학 PD 사망‥ 경찰 `공소권 없음’으로 수사 종료
ㆍ[뉴욕증시 마감] 지표 부진 속 혼조 마감‥다우 사상 최고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