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살이라도 더 어려 보이고 싶은 마음은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모두의 공통된 생각이다. 최근 몇년새 ‘동안’이 되기 위해 의료기술의 힘을 빌리는 사람들이 부쩍 늘었다. 동안 성형의 다양한 시술방법 중 요즘 대표적으로 손꼽히는 것은 바로 ‘지방이식’이다. 복부, 허벅지, 엉덩이 등 과도하게 지방이 형성돼있는 부위의 지방을 채취, 얼굴의 필요한 부위에 주입하는 시술이다. 그러나 모든 성형수술이 그렇듯 ‘과하면 모자란 것만 못하다’는 말처럼 과도한 지방이식은 각종 부작용을 양산한다.

서울 마포구에 사는 최미라씨(가명·27)는 얼마전 납작한 이마와 푹 꺼진 볼 살을 채워 어려지고 싶은 마음에 지방이식을 결정하고 시술을 받았다. 쉬운 시술이라고만 생각했던 그녀는 시술 직후 빵빵해진 얼굴을 보며 만족스러워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수록 이마가 울퉁불퉁해지고 볼은 짝짝이로 되는 것 같아 은근히 고민이 됐다.

최씨와 같이 지방이식을 저렴한 비용 만을 고려해가며 선뜻 선택하는 사람들이 많다. 성낙관 성낙관성형외과 원장은 “지방이식의 경우 시술자의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에 따라 결과가 천차만별로 달라져 주의가 필요하다”며 “만약 과도한 지방주입으로 울퉁불퉁해지고 ‘호빵맨’ 같이 얼굴이 지나치게 부풀어 보이는 등의 부작용을 겪고 있다면 빠른 시일 내에 해결방법을 찾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부작용은 방치하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교정이 어렵기 때문이다. 또한 얼굴은 항상 타인에게 노출되는 부위로 부작용으로 인한 고통이 더 클 수 밖에 없으므로 최대한 빨리 재수술전문병원을 찾는 것이 바람직하다.

지방이식부작용 교정은 먼저 정확한 진단을 위한 검사부터 시작된다. 초음파, CT, MRI등을 통해 부작용부위에 대한 정밀검사를 진행한 후 검사결과를 바탕으로 전문의와 교정부위에 대한 확인과 교정 정도를 상담 받게 된다.

교정방법은 부작용의 종류와 개인별 상태에 따라 다르다. 지방이식 후 울퉁불퉁해진 피부면에는 아큐스컬프 레이저를 이용, 과도하게 이식된 지방을 제거하고 주변보다 함몰된 부위에 미세 지방이식술을 통해 굴곡 없이 매끈하게 교정할 수 있다.

또한 과도한 지방이식으로 얼굴이 더 커 보이고 부풀어 보이는 경우는 전체적인 얼굴의 조화를 고려해 과도하게 이식된 지방을 정확하게 제거하고 얼굴선의 균형미와 입체감을 살리면서 얼굴이 작아 보이도록 교정해준다.

성 원장은 “모든 성형수술이 1차보다 재수술 또는 부작용 교정이 훨씬 어려우므로 섣불리 손을 대는 것은 주의해야 한다”며 “우선 시술받은 병원에서 충분히 상담을 한 후 원하는 교정이 어려울 때는 보다 능숙하고 정교한 노하우를 가진 병원을 찾아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준혁 기자 rainbow@hankyung.com

도움말=성낙관 성낙관성형외과 원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