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 나이 실감할 때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내 나이를 실감할 때는 언제일까?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업로드된 `내 나이 실감할 때`라는 한 장의 사진이 대중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이는 어떤 인터넷 사이트의 회원가입 페이지를 캡처한 사진으로 씁쓸한 웃음을 짓게 한다.

자세히 살펴보면 신상정보 중 출생년도 부분의 가장 아래 숫자가 `1995`이다. 1995년 이전 출생자들이 본인들의 출생년도를 찾으려면 스크롤바를 까마득하게 내 려야한다.

인터넷 사용자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경험해보았을 가능성이 다분하기에 다수의 네티즌들이 반응하고 있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완전 공감" "젊은 사람들은 모르지" "웃프다(웃기다, 슬프다의 합성어)" "끝나지 않는 스크롤바의 움직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김 여사의 갑의 횡포 `大폭소`
ㆍ최정원 "시아버지 땅·아파트 사달란 요구에 지쳤다" 울컥
ㆍ삼성전자, 영업이익 10조원 3분기에는 가능할까?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