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이 북한의 개성공단 실무회담 개최 방침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유일호 대변인은 5일 논평을 통해 "북한이 유연한 태도로 우리가 제시한 회담 날짜, 장소, 의제 등을 수용함으로써 대화 의지를 보여줬다는 점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이어 "개성공단을 정치적 압박 수단으로 활용해왔던 북한의 태도는 개성공단의 안정적인 발전에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개성공단 중단 사태가 다시 벌어질 수도 있다는 우려를 불식시킬 수 있도록 이번 회담에 책임있는 자세로 임해야 달라"고 강조했다.


한창율기자 crh2090@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김 여사의 갑의 횡포 `大폭소`
ㆍ이종석 매너가방, 이보영 어부바에 뒷모습 가려주는 `폭풍배려`
ㆍ삼성전자, 영업이익 10조원 3분기에는 가능할까?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