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준희가 그룹 2AM(투에이엠) 멤버 진운의 근육을 만지며 나쁜손에 등극했다.







고준희-진운 커플은 6일 방송될 MBC `우리 결혼했어요4`에서 메인페이지에 자신들의 화보를 싣기 위해 불꽃 뒤는 경쟁에 들어갔다.



고준희-진운, 가수 조정치-정인, 태민(샤이니)-손나은(에이핑크)은 커플별로 화보를 찍은 뒤 1등을 차지한 커플의 화보가 메인페이지에 실린다는 이야기에 승부욕을 불태웠다.



이에 고준희-진운 커플은 노출을 대비해 피트니스 클럽에서 운동을 하며 1등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진운은 보통 남자들보다 2~3배가 넘는 무게를 거뜬히 들어올리면서 상남자다운 모습을 보였다.



고준희는 진운의 운동효과를 확인하려고 진운의 근육을 직접 체크하면서 나쁜손이 됐다.



이에 진운은 부끄러워했지만 운동을 하려고 웃옷을 벗은 고준희에게 눈을 떼지 못하며 나쁜눈이 됐다는 후문이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우결` 고준희-진운 19금 커플다워" "`우결` 고준희-진운 진짜 사귀지?" "`우결` 고준희-진운 기럭지 커플이네 역시" "`우결` 고준희-진운 어이쿠 야해~" "`우결` 고준희-진운 메인페이지 차지하려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4`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김지은 기자

kelly@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김 여사의 갑의 횡포 `大폭소`
ㆍ이종석 매너가방, 이보영 어부바에 뒷모습 가려주는 `폭풍배려`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