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분사장 손경익)는 지난 3일 서울 명륜동에 있는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방문해 5000만원을 전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