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아이비가 배우 소지섭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아이비는 7일 방송될 SBS `도전 천곡` 녹화에서 "신곡 `아이 댄스(I DANCE)`를 피처링해준 그룹 원더걸스 멤버 유빈과 계속 무대에 설 수 없는 상황이라 다시 래퍼를 구해야 된다"고 밝혔다.



이어 아이비는 "래퍼로 소지섭을 섭외하고 싶다. 꼭 함께 무대에 서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이에 MC 이휘재는 "만나고 싶은 것인가? 랩을 부탁하고 싶은 것인가?"라고 장난을 쳐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아이비 소지섭 환상의 조합" "아이비 소지섭 말만 들어도 섹시한데?" "아이비 소지섭 잘 어울릴 듯" "아이비 소지섭 한번 해요!" "아이비 소지섭 뭔가 상상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SBS)



한국경제TV 김지은 기자

kelly@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너의 목소리가 들려 1년 후, 놀라운 大반전 `충격`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김 여사의 갑의 횡포 `大폭소`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