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달환이 월세방에 살고 있음을 밝혔다.







조달환은 매거진 여성중앙 7월호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을 통해 예능대세개 된 조달환은 "8살 때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어머니와 과일 장사 등 다양한 일들을 해왔다. 지금도 홀어머니와 함께 월세방에서 살고 있다"고 밝혔다.



조달환은 "어머니가 `달환아, 어지간히 해. 그냥 대충 살아. 지금이 중요하지 언제 죽을 줄 알고 그러냐`고 하시더라. 가끔 주변에서 매우 즐거운 척을 하고 사는 게 아니냐고 하는데 즐거운 척을 하다 보면 실제로 즐거워진다"고 말했다.



또한 조달환은 "가난한 집에서 홀어머니와 사는 것이 힘들었을 것 같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지만 행복한 여행을 하는 기분이었다"며 어머니에 대해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 밖에도 조달환은 강호동 이수근 앞에서 깨갱한 이유, 탁구선수 유승민, 배우 오달수 임창정, 패션 디자이너 이상봉과의 각별한 인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조달환은 "13년 만에 연기가 아닌 예능으로 떴다는 말이 섭섭하지 않냐"는 질문에 "오히려 그런 말이 듣기 좋다"며 "드디어 내게도 작품을 검토할 수 있는 시기가 왔다"며 환호성을 지르기도 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조달환 월세방 고백 그럴 수도 있지 뭐" "조달환 월세방 고백 홀어머니 모시고 사는 모습 보기 좋네" "조달환 월세방 고백 월세방이 왜 어때서?" "조달환 월세방 고백 승승장구 하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여성중앙)



한국경제TV 최민지 기자

mi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너의 목소리가 들려 1년 후, 놀라운 大반전 `충격`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김 여사의 갑의 횡포 `大폭소`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