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src=

관세청 src=

관세청이 물류 안전 보장 및 통관 효율성 제고를 위해 한·미 양국 간 공조를 강화하기로 했다.


천홍욱 관세청 차장은 5일 그랜드하얏트 서울에서 미국 국토안보부 마크 코만스 부차관보와 글로벌 공급망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체결한 양해각서는 물류 안전 및 통관 효율성 제고를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주요 내용은 한국의 수출입 안전관리 우수공인업체 제도(AEO)와 미국의 대 테러 민간파트너십 제도(C-TPAT)의 상호인정약정을 강화하고 물류보안 강화를 위한 신기술 개발 및 활용의 상호지원, 무역 증진 협력을 위한 상호지원 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번 MOU 체결로 앞으로는 우리 AEO 공인업체가 미국 세관에서도 통관상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관세청 관계자는 "중요 무역국인 미국과의 이번 양해각서 체결로서 물류보안에 관한 역량을 보다 강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세청은 물류 보안 및 무역 촉진과 관련한 통관분야의 국제 공조에 적극 동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세일보 / 이희정 기자 hjlee@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