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계속 그러면…  변희재 '경고'

강용석 계속 그러면…  변희재 '경고'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가 강용석 전 의원의 ‘NLL’ 포기 발언에 말문을 열었다. 강용석은 지난 4일 방송된 JTBC ‘썰전-독한 혀들의 전쟁’에서 “국정원의 NLL 대화록 공개는 선거개입을 물타기 하는 수준이 아니라 물갈이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논란이 일고 있는 국가정보원 노무현 전 대통령 NLL 대화록 전문 공개에 대해 여당 출신인 그가 비난을 하고 나선 것.

이철희 두문정치전략연구소 소장이 “최소한 본인의 발언에 책임지겠다고 했던 두 사람은 책임을 져야 한다”며 새누리당 서상기 의원과 정문헌 의원을 언급하자 강용석은 “사퇴해야 한다”고 동의해 스튜디오를 놀라게 만들었다.

강용석은 “NLL 대화록 전문을 보면 포기라고 해석하기 어렵다” 며 “내가 볼 때는 서상기, 정문헌 의원이 과했다. 자신의 발언에 책임지겠다고 한 두 사람은 마땅히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변희재 대표는 트위터를 통해 “개인적으로 강용석에 야속하거나 배신감 느낀다거나 그런 건 없다” 며 “차세대 리더가 승리의 대오에서 이탈한 게 아쉬울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강용석의 NLL발언이 반복되면 최소한의 인간적 관계조차 서로 버릴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경닷컴 채상우 인턴기자 minette3@naver.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