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NLL 발언 (사진= JTBC `썰전`)





강용석 변호사가 노무현 전 대통령의 NLL 포기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새누리당 서상기-정문헌 의원의 사퇴를 주장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 4일 자신이 출연중인 JTBC `썰전`에서 NLL 대화록 공개를 주제로 MC 김구라-이철희 두문정치전략연구소 소장과 토론에 나섰다.





강용석 변호사는 이날 "보수 쪽에서조차 남재준 국정원장이 공개한 회의록에 나타난 노 전 대통령의 발언이 NLL 포기를 의미한다고 단정짓는 건 과장됐다는 견해가 많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철희 소장이 "NLL 발언이 과장됐다면 책임지겠다던 사람은 마땅히 책임을 져야한다"라고 언급하자, 강용석 변호사는 "서상기 정문헌 사퇴해야죠"라고 일침을 날렸다.





새누리당의 서상기-정문헌 의원은 NLL 회의록 전문이 공개되기 전 일부를 열람한 뒤 "노 전 대통령이 7년전 김정일 국방위원장과의 정상회담에서 NLL 포기 발언을 했다"라며 "이 말이 조금이라도 과장되었다면 정치 생명을 걸겠다"라고 공언한 바 있다.





강용석 변호사는 자신을 `행동하는 양심`이라고 자평하면서 "이 정도 얘기하고 착오라 그러면…(안된다)"라고 덧붙였다.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주 방송에서도 NLL 회의록 논란에 대해 "국정원 댓글 조작 의혹에 대한 새누리당의 물타기"라고 단언한 바 있다.





또 강용석 변호사는 "NLL 대화록 전문을 자세히 보니 가장 이상한 것은 발췌록에는 `저(노무현 대통령)`, `위원장님(김정일 국방위원장)`라고 돼 있는 반면, 전문을 보면 `나`와 `위원장`으로 돼 있다. 전문과 발췌록 중에서 어떤 게 진짜인지 의문이 있다"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또 강용석 변호사는 이어 "`나`와 `위원장` 그리고 `저`와 `위원장님`은 느낌이 완전히 다르다. 발췌록이 그렇게 까지 바꿨다면 거의 범죄다. 호칭 문제 뿐 아니라 여러 가지 발췌한 부분만 보면 노 전대통령이 굉장히 저자세로 했다는 느낌이 든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강용석 변호사는 새누리당의 전신 한나라당 국회의원 출신이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유퉁, 7번째 결혼식 내달 8일 몽골서 진행
ㆍ너의 목소리가 들려 1년 후, 놀라운 大반전 `충격`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