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이 `우수기업 초청 환리스크관리 세미나`를 개최했습니다.

국민은행은 5일 부산 해운대에 위치한 파크 하얏트 부산에서 부산과 울산, 창원 및 경남지역 수출입 거래 기업 재무담당자 80여명을 초청해 이같은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세미나는 `최근 글로벌 경제환경과 국내외 금융시장 전망`, `채권 및 외환시장 동향` 및 `수출입기업을 위한 환리스크 관리방안`을 주제로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 관계자와 국민은행 수석딜러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습니다.

은행 관계자는 "최근 국제 금융시장의 변동성 확대는 기업의 경영환경에 큰 변수로 작용하고 있고, 특히 외환시장의 변동성 확대로 수출입기업들에게 환 리스크 관리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업들의 환 리스크 관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근형기자 lgh04@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유퉁, 7번째 결혼식 내달 8일 몽골서 진행
ㆍ기성용 `비밀 페이스북` 논란, 친한 동료들과 최 감독 조롱?
ㆍ너의 목소리가 들려 1년 후, 놀라운 大반전 `충격`
ㆍ문국현 한솔섬유 사장 취임, 어떤 기업인가 봤더니‥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