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 거품 뒤덮인 도쿄 (사진=온라인 게시판)



일본 도쿄 거리가 흰 거품으로 뒤덮인 모습이 화제다.

아사히신문은 지난달 28일 오후 6시쯤 도쿄 긴자에 있는 한 빌딩 앞 도로가 흰 거품으로 뒤덮이는 일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도쿄 긴자 거리에 있는 스미토모 빌딩 13층의 탕비실에서 한 광고회사 직원이 약 40리터의 액체 비누를 싱크대에 흘려보낸 것이 원인이었다.

이 액체 비누가 배수관을 통해 물과 섞이며 대량의 거품이 되어 마치 눈처럼 거리에 쌓인 것이다.

흰 거품으로 뒤덮인 거리에서는 비누 향기가 가득했으며 퇴근길 직장인들이 "무슨 일이냐", "마치 눈이 온 것 같다"며 사진을 찍기도 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거품은 독성물질이 없어 인체에는 영향을 주지 않으며 경찰과 소방관이 밤늦게 까지 제거 작업을 벌였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프리메라 ‘미라클 발아생명 라이브’ 영상 공개
ㆍ유퉁, 7번째 결혼식 내달 8일 몽골서 진행
ㆍ기성용 `비밀 페이스북` 논란, 친한 동료들과 최 감독 조롱?
ㆍ너의 목소리가 들려 1년 후, 놀라운 大반전 `충격`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