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케팅그룹 스프링, 中 '차이니즈 아이돌' 문화 한류 수출

[연예팀] 중국에 부는 문화 한류 바람이 심상치 않다.

문화마케팅그룹 '스프링'이 '차이니즈 아이돌'에 문화 한류를 수출하며 중국 시장에 진출했다.

중국 상하이미디어그룹(이하 SMG) 산하 동방TV를 통해 방영되는 '차이니즈 아이돌'은 미국의 '아메리칸 아이돌'의 판권을 직접 수입해 중국판으로 제작한 대형 오디션 서바이벌 프로그램.

'스프링'은 스타일리스트와 헤어 메이크업 아티스트 등 한국의 우수한 인적 자원 독점 공급 계약을 중국 스타그룹 엔터테인먼트(대표 Jenny)와 체결하고 문화 한류를 전파중이다.

'차이니즈 아이돌'은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한국의 패션 문화를 접목시킴으로써 프로그램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6월30일에 방송된 '차이니즈 아이돌' 20강 무대에는 그룹 신화가 출연해 스프링과 함께 문화 한류의 저력을 다시 한 번 과시했다. 신화는 카리스마 있는 폭발적인 무대로 단숨에 중국 무대를 사로잡으며 국내 최정상 아이돌 그룹임을 입증했다.

스프링 이준석 대표는 "이번 '차이니스 아이돌'은 선진화된 한류 문화를 중국에 알리는 첫 시도다. 이를 발판으로 중국을 넘어 전 세계에 한류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싶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문화마케팅그룹 스프링은 국내외 다양한 문화 마케팅 활동 외에도 인사동 문화 체험 프로그램인 '인사누리'를 개발해 우리나라의 올바른 역사의식 확립에도 앞장서고 있다. (사진제공: 스프링)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기성용 측 “‘최강희 조롱’ 비밀 페이스북? 사실 확인중”

▶ 여현수 공식입장, 정하윤과 하반기 결혼 “임신은 사실무근”

▶ 이효리 결혼 발표, 이상순과 9월쯤 계획 “청첩장은 아직 아냐”
▶ 이병헌-이민정 결혼식 “주례는 신영균, 사회는 이범수 신동엽”
▶ [포토] 애프터스쿨 유이, 범접할 수 없는 섹시함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