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3일 기준 국내 주식형 펀드(ETF제외)로 23억원의 자금이 들어와 19거래일재 자금유입이 지속됐습니다.



해외 주식형 펀드로도 소폭이지만 3억원의 자금이 유입이 기록되며 2거래일 연속 자금이 들왔습니다.



채권형펀드에서는 1278억원이 빠져나갔고, 단기금융상품인 MMF(머니마켓펀드)로는 1조7700억원이 유입됐습니다.


김치형기자 ch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프리메라 ‘미라클 발아생명 라이브’ 영상 공개
ㆍ유퉁, 7번째 결혼식 내달 8일 몽골서 진행
ㆍ김영하 "전남편, 외도 폭력 명의도용까지... 황혼이혼"
ㆍ기성용 `비밀 페이스북` 논란, 친한 동료들과 최 감독 조롱?
ㆍ외국인, 주식 5.1조 팔고 채권 2.6조 샀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