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은 5일 KBS 수신료 인상안 이사회 의결로 SBS의 광고부문 수익 증가가 기대된다며 Top10 포트폴리오에 신규편입했습니다.



삼성증권에 따르면, KBS가 수신료 인상안을 이사회에서 기존 2,500원 대비 72~92% 인상하는 안을 의결함에 따라 수신료 인상분은 KBS2의 광고물량 축소를 의미하며, SBS는 KBS의 광고물량 축소분을 흡수 가능한 방송사로 반사 수혜가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방통위 의결 후 국회 통과라는 절차가 남아 있어 가을 정기 국회 처리 가능성 높은 것으로 판단됩니다.



삼성증권은 SBS의 2분기 실적은 시장 기대를 하회하겠지만 3~4분기 시청률 회복과 컨텐츠 판매수익 증가로 이익개선이 예상되는 만큼 최근 주가 조정 기간은 저점 매수 기회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인철기자 ic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프리메라 ‘미라클 발아생명 라이브’ 영상 공개
ㆍ유퉁, 7번째 결혼식 내달 8일 몽골서 진행
ㆍ김영하 "전남편, 외도 폭력 명의도용까지... 황혼이혼"
ㆍ기성용 `비밀 페이스북` 논란, 친한 동료들과 최 감독 조롱?
ㆍ외국인, 주식 5.1조 팔고 채권 2.6조 샀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