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정규 19집 ‘헬로’…발매 2주 만에 11만장 돌파

[양자영 기자/ 사진 장문선 기자] ‘가왕’ 조용필의 정규 19집 ‘헬로’가 발매 2주만에 판매량 11만장을 돌파했다. 이로써 조용필은 ‘헬로’와 ‘바운스’로 전 음원사이트 올킬을 기록한데 이어 음반판매량에서도 대박 행보를 이어가게 됐다.

앞서 4월23일 발매된 ‘헬로’ 앨범은 반나절만에 초도 물량 2만장을 매진시키며 대박을 예고했다. 이후 25일 추가 공급된 1만장이 반나절 만에 완판 되자 29일~30일에 걸쳐 각각 2만장을 추가 공급했으나 역시 완판됐다.

발매 1주일만에 7만장 판매량을 넘어선 조용필 19집 ‘헬로’는 5월2일 2만장, 3일 5천장, 6일 1만5천장 추가 제작에도 또 다시 품절되는 초유의 사태를 불러 일으켰다. 공급 즉시 소비자에 의해 바로 팔리는 셀-쓰루(sell-through) 현상이 일어나고 있는 것.

소속사 YPC프로덕션 측은 “CD 제조공장들이 휴일도 없이 제작 작업에 매진하고 있지만 시장의 수요를 따라잡기에는 많이 부족한 실정이다”이라며 행복한 고민을 전했다.

조용필의 19집을 유통, 배급하고 있는 유니버설 뮤직 측도 “오늘까지 공급된 11만장 이외에도 도, 소매상의 추가 주문과 기업체 단체 주문은 물론 5월말부터 전국 투어까지 계획되어 있어 앨범 판매량은 계속 늘어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조용필은 ‘헬로’의 스튜디오 수준 무손질 고품질 음원인 MQS 음원을 8일 정오 그루버스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아이언맨3’ 500만 돌파, 10일 만에… ‘역대 시리즈 중 최고 기록’

▶ ‘1박 2일’ 차태현 셋째 임신 발표, 新다둥이 아빠 등극 “계획했다”
▶ 현빈 개념 발언, 군입대 2년 공백 “인기보다 연기가 더 걱정된다”
▶ [w위클리] ‘음원차트 점령’ 바이브·윤하, 이것이 바로 ‘신뢰’의 힘
▶ [포토] '2013 오송 화장품뷰티 세계박람회' 강지환, 우월한 기럭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