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TV 이예은 기자]영화 `지.아이.조2`로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월드 스타` 이병헌이 바쁜 일정을 쪼개 싸이 콘서트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싸이가 신곡 `젠틀맨`을 처음 공개하는 단독 콘서트 `해프닝`은 13일 저녁 6시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싸이가 직접 이병헌을 초청해 콘서트에 참석하기로 했다"며 "이후에는 국내에 머물며 `지.아이.조2`의 일본 개봉 행사 등을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헌은 10일 홍콩에서 열린 제9회 훠딩 어워즈(Huading Award)에서 해외 최고 배우상(Best foreign Actor Award)을 수상하고 11일 귀국했다.



싸이의 신곡 `젠틀맨`은 12일 0시 공개돼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뮤직비디오는 아직 미공개 상태. 안무가 비상한 관심을 끄는 가운데 싸이는 13일 ‘해프닝’에서 처음으로 `젠틀맨`을 선보인다. 이날 콘서트에는 빅뱅의 지드래곤과 이하이가 특별 게스트로 나선다.(사진=BH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yeeuney@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GS건설 `어닝쇼크`‥주가 반토막 `직격탄`
ㆍ싸이 `젠틀맨` 공개했지만‥네티즌 반응 `썰렁`
ㆍ98%가 틀리는 문제‥"쉽지 않아"
ㆍ공서영 의상 논란, 19금 방송 란제리룩? `과도한 노림수`
ㆍ[뉴욕증시 마감] 다우·S&P500 또 사상 최고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