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의 모터사이클 부문인 BMW모토라드는 28일 중형급 모터사이클(오토바이) F800GT(사진)를 출시했다.

모터사이클의 무게를 줄이고 다양한 안전장치를 달아 초보자도 쉽게 탈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798cc 수랭식 직렬 2기통 엔진을 장착, 90마력의 최고출력과 함께 6단 변속기로 시속 90㎞에서 ℓ당 29.4㎞의 연비를 낸다. 앞바퀴 브레이크 회로에 압력 센서가 추가된 최신 브레이크 잠김 방지장치(ABS)를 적용했다. 옵션으로 안전주행장치(ASC)와 전자제어식 서스펜션(ESA)을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1585만원.

이건호 기자 leek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