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은 18일 내외관 디자인을 새롭게 바꾸고 첨단 편의사양을 확대한 ‘2013 올 뉴 캡티바’를 내놓았다.

쉐보레 브랜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맏형’인 올 뉴 캡티바는 차세대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 주행 성능을 높이고 소음은 줄였다.

엔진룸 내부가 보이지 않도록 차량 앞면의 라디에이터 그릴을 변경했고, 뒤쪽은 핑크레드 색상의 발광다이오드(LED) 후미등을 달았다. 가격은 2728만~3576만원.

이건호 기자 leek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