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이 캐나다 철광석광산에 4천700억원을 투자한다.

국민연금공단은 14일 대체투자위원회를 열어 캐나다 철광석광산 지분투자 계획을 승인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광산은 세계 1위 철강회사 아르셀로미탈이 보유하고 있다.

투자 형태는 포스코 등이 구성한 컨소시엄이 참여한 사모펀드(PEF)에 국민연금이 출자하는 방식이며 투자금액은 3억3천만달러 규모다.

앞서 작년말 포스코는 대만계 철강회사 CSC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 아르셀로미탈이 보유한 캐나다 노천 철광산의 구주 15% 가량을 약 11억달러에 인수한다는 내용의 계약을 연초에 체결했다.

공단은 "인수 대상은 매장량이 79억t 가량 남아 있는 대형 광산이며 자체 철도와 항만시설을 보유, 원가경쟁력을 갖춘 우량 광산"이라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tre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